장바구니0


(문고)경전으로 본 세계종교-이슬람

상품이미지 최대 사이즈

상품 정보 표
역/저자 김영경
페이지수 336
판형 문고판
발행일 2014년 8월 20일
ISBN 979-11-85856-10-0
소비자 가격 10,000
판매가격 10,000 (0원 절약)

선택한 상품

  • 상품수량
    10,000원

총 합계금액 10,000

이슬람과 무함마드의 언행言行을 ≪꾸란≫을 통해 읽다

우리는 이슬람에 대한 많은 편견을 가지고 있다. 언론을 통해 비쳐진 무슬림의 모습이 우리에게 각인되어 있는 것이다. 그들은 하루에 다섯 번 예배를 하고, 일생에 한 번 성지聖地의 순례巡禮를 갈구하고, 여인들은 히잡을 쓰고 다니며, 지금도 명예 살인이 존재한다. 우리는 이들의 생활을 신기하게 여길 뿐, 그 문화에 대한 근원적 이해를 하지는 못하고 있다. 그들의 참모습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문화를 알아야 하는데, 그 문화의 근저에는 종교宗敎가 있다. 그리고 그들의 종교는 우리의 전통 종교와 다른 유일신唯一神 신앙이다.
이슬람의 참모습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꾸란≫을 보아야 한다. 그리고 선지자先知者 무함마드의 삶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하디스를 살펴볼 필요가 있다. ≪꾸란≫은 알라, 즉 하느님의 계시啓示이며, 하디스는 무함마드의 언행이 담겨 있다. ≪꾸란≫은 이슬람의 유일한 경전經典으로 널리 알려져 있으나, 하디스는 우리에게 매우 생소한 단어이다. 하디스는 ‘소식’ 혹은 ‘이야기’를 의미하는 아랍어로 무슬림에게는 무함마드에 관한 이야기를 의미한다.
≪경전으로 본 세계종교 이슬람≫은 ≪꾸란≫과 하디스의 구절을 통해 이슬람이 무엇인지 접근하고 있다. 이 책을 일독一讀한 독자들은 지금까지 우리 생각과 다른 이슬람을 보게 될 것이며, 그들의 문화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갖게 될 것이다.

≪경전으로 본 세계종교≫ <이슬람>편의 문고화

≪경전으로 본 세계종교≫는 전통문화연구회에서는 2001년 세계 7대 종교-그리스도교, 도교道敎, 동학東學, 불교佛敎, 유교儒敎, 이슬람, 힌두교-에 대한 이해, 종교간의 평화와 번영을 목적으로 중견&#8901;원로 종교학자들이 비교종교학적 관점에서 주제별 항목을 설정하고 7년간 노력을 경주한 끝에 출간되었으며, 학술원 우수학술도서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본서는 ≪경전으로 본 세계종교≫ 중 <이슬람>편을 문고화한 것으로 주제별 항목에 대한 설명을 보충하고 하디스의 내용을 추가하였다. 이를 통해 방대한 분량의 ≪꾸란≫과 하디스를 보다 체계적이고 쉽게 접근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종교의 전반적 이해를 돕기 위해 길희성吉熙星 서강대학교 명예교수의 <종교의 이해>를 부록하였다.
우리나라에는 ≪꾸란≫에 대한 공식적 번역이 없는 상태이고 기존 번역서들도 독자들이 쉽게 접근하기 어렵게 되어 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고자 아랍어 원본을 기반으로 영역본英譯本, 독어본獨語本, 한역본韓譯本을 철저하게 비교 검토하여 중등학생 정도면 이해할 수 있도록 엮었다. 이슬람과 ≪꾸란≫, 무함마드의 언행을 알기를 원하는 분에게 이 책의 일독一讀을 권하는 바이다.


만약 하느님께서 원하셨다면, 그분은 너희들을 모두 하나의 백성이 되도록 하였을 것이니라. 그러나 하느님께서는 당신이 원하시는 대로, 어떤 사람은 방황토록 하시고, 또 어떤 사람은 인도하시느니라. 그리고 너희들은 너희들 자신이 행한 바에 대해 질문을 받으리라.
≪꾸란≫ 16:93

……그분의 존재를 입증하는 것에는 또 하늘과 땅의 창조, 그리고 너희들의 언어와 피부색의 다양성이 있느니라. 지식이 있는 자들을 위한 증거가 이 속에 있느니라.……
≪꾸란≫ 30:20-27

16개월 내지 17개월 동안 그분께선 예루살렘을 향해 예배를 올리셨습니다. 하지만 그분은 내심 메카의 카아바를 향해 예배를 올리고 싶어 하셨습니다. 그분께서 <예배 방향을 바꿔> 처음으로 메카를 향해서 올리신 예배는 오후예배였습니다. 당시 몇몇 사람이 그분과 함께 예배를 올렸는데, 그중 한 사람이 예배가 끝난 후 한 모스크를 지나치다가 신자들이 예루살렘을 향해 엎드리고 있는 것을 목격하고는 그들에게 말했습니다.
‘하느님 맙소사! 하느님께 맹세하거니와, 나는 조금 전에 하느님의 사자와 메카를 향해서 예배를 올렸다네.’
그러자 그 사람들도 예배의 방향을 바꿨습니다.
≪부카리≫ 2:30

우리가 일곱 번째 하늘나라에 도달할 때까지, 그리고 이어 그가 나를 마침내 나의 주님 앞에 데리고 갈 때까지 이러한 절차가 반복되었는데, 주님은 나에게 매일 쉰 번씩 예배를 올릴 것을 명命하셨느니라. 돌아오는 길에 내가 모세의 곁을 지나치는데, 그가 나에게 “하루에 예배를 몇 번이나 올리라고 그러시던가?”라고 물었느니라.
“매일 쉰 번씩입니다.”라고 내가 대답하자, 그가 말하기를, “예배는 무거운 짐과도 같은데, 그것을 감당하기에 당신의 백성은 너무 약하오. 당신의 주님께 다시 돌아가, 그대와 그대의 백성들을 위해서 그 짐을 좀 덜어주십사고 간청을 해보오.”
나는 그가 시킨 대로 했느니라. 그랬더니 나의 주님께서는 열 번의 예배를 감해주셨느니라. 허나 내가 다시 모세를 지나치려 하자, 그는 나에게 전과 같은 충고를 해주었느니라. 하느님께서는 또 다시 열 번의 예배를 감해주었느니라. 이렇게 해서 예배의 횟수는 결국 다섯 번으로 줄게 되었느니라. 내가 다시 모세를 지나치려 하는데, 그는 다시 하느님께 더 감해달라는 청을 드리라고 충고를 했느니라. 그래서 나는 그에게 이렇게 말했느니라.
“내가 지금까지 몇 번이나 나의 주님에게 돌아가 그 부탁을 드렸는지 모릅니다. 이제 차마 부끄러워서 더 이상 그럴 수가 없습니다.”
허나 사자께서는 주위에 있던 청중에게 이렇게 다짐을 하셨습니다.
“너희들 중에서 누구든 이 다섯 번의 예배를 진실되고 경건하게 올리면, 그 다섯 번의 예배는 쉰 번의 예배에 해당할 것이니라.”
≪무함마드 전기≫ 83-86

편역자 소개

김영경金永慶
고려대학교 교양교육실 강사
서강대학교 종교학과 계약교수 역임
독일 Marburg Phillips Universit&auml;t 종교학 Ph.D.
<이슬람 근본주의의 역사적 배경과 그 전망>
<교회의 이슬람관에 대한 역사적 고찰>
<이슬람 인권사상과 카이로선언>
<종교다원주의의 도전과 이슬람>
<이슬람 정치관>
<기독교와 이슬람 사이의 신학적 이견>
≪이슬람 종파의 형성과정과 그 현황≫, ≪종교의 세계≫, ≪현대인의 삶과 종교≫ 공저
≪이슬람의 이해≫, ≪이슬람≫, ≪위대한 종교&#8758;신에게 다가간 인간의 역사≫ 역

페이지 미리보기










고객상품평 0개가 있습니다.

상품을 구매하신 회원님께서는 상품평을 작성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등록 된 상품평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상품문의 0개가 있습니다.

상품과 관련된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을 드립니다. 상품 문의하기

등록 된 상품문의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결재 확인 후 다음 날부터 1~2일 이내 전국(도서산간 지방 제외)으로 로젠택배를 통하여 배송됩니다.
거래액 20,000원 미만일 경우 소정의 배송료가 부과되며 도서 산간의 경우(제주도, 울릉도 등)는 기본 배송료에 3,000원의 추가 배송료가 청구됩니다.

배송정보
배송조회를 하시려면 송장번호를 클릭하세요
배송조회
상품명
주문번호
택배사
송장번호